푸른길농원
 
 
 

 전체 271건, 1 / 14 pages
NAME   조상현
SUBJECT   사과가 심장에 좋은 이유


'하루에 사과 한 개를 먹으면 의사를 멀리할 수 있다'는 속담은 빈 말이 아니라는 것이 다시 한 번 입증됐다. 미국 영양학 및 식이요법 학회의 지원을 받은 미국과 영국 공동 연구팀에 따르면 사과와 함께 베리류, 포도, 차를 매일 섭취하면 심장 건강을 지키는데 도움이 된다.​

연구팀은 157개의 무작위 대조 임상 시험과 15개의 코호트 연구 자료를 분석했다. 그 결과 '플라반-3-올(Flavan-3-ols)'이라는 생리 활성 화합물이 혈압을 낮추고, 심장병 및 심장마비, 뇌졸중 위험을 낮추는 것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.​

플라반-3-올은 항산화 성분인 플라바놀의 한 종류이다. 또한 이 성분은 총 콜레스테롤 수치와 나쁜 콜레스테롤(LDL) 수치를 개선하며 혈당을 낮춰 신경 및 눈 손상의 위험을 줄이는 것으로 밝혀졌다.​

연구팀의 군더 쿤레 영국 레딩대 교수(식품영양학과)는 데일리메일과의 인터뷰에서 "심혈관병 위험을 줄이려면 하루에 400~600㎎의 플라반-3-올을 섭취하는 것이 좋다"며 "이 정도 양은 사과 한 개, 차 두 잔, 빨간색, 또는 보라색 베리류 과일을 먹으면 얻을 수 있다"고 말했다.​

이중에서도 쉽게 구하고, 먹기도 간편한 사과에는 여러 가지 건강 개선 효능이 있다. 미국 건강·의료 매체 '웹 엠디', 헬스닷컴'에 따르면 사과의 다양한 효능은 다음과 같다.​

△변비 해소​

변이 대장에 오래 머물러 있으면 수분이 빠져 변은 더 단단해지고 작아져 변비가 심해진다. 변비약은 내성이 생기므로 변비약보다는 신체 활동으로 장운동을 촉진시키거나 음식으로 배변을 유도하는 것이 좋다. 사과의 펙틴 성분은 식이섬유의 하나다. 식이섬유는 고기를 먹을 때 증가하는 지방질을 빨아들여 변을 통해 몸 밖으로 배출하는 기능을 한다. 장운동이 활발한 아침 식전에 사과를 먹으면 심한 변비뿐 아니라 설사에도 효과적이다. 펙틴 성분은 껍질에 더 많이 들어있다.​

△암 예방​

사과에 들어 있는 식이섬유인 펙틴은 대장암을 예방하는 유익한 지방산을 증가시키고 붉은색 사과에 풍부한 폴리페놀 성분은 대장 내에 머무는 동안 장 내의 항암 물질 생산을 돕는다. 또 사과는 유방암도 예방해준다. 미국 코넬대 연구팀이 유방암을 일으키는 발암 물질을 주입한 실험용 쥐를 두 그룹으로 나눠 24주 동안 한 그룹에는 사과 추출물을 먹이고, 다른 그룹에는 먹이지 않았다. 그 결과, 사과 추출물을 먹지 않은 쥐의 81%에선 치명적 유방암인 선암이 발생했지만, 사과 추출물을 먹은 쥐에게선 선암 발생 빈도가 현저하게 낮았다. 연구팀은 "사과를 포함한 과일과 채소에 들어 있는 파이토케미컬로 통칭되는 식품 속 페놀 화합물이나 플라보노이드가 항산화, 종양 증식 억제 작용을 한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"고 밝혔다.​

△살빼기에 도움​

식사 15분 전에 사과 한 개를 씹어 먹으면 살을 빼는데 도움이 된다. 보통 후식으로 먹는 과일을 식사 전에 먹으면 포만감을 줘서 밥을 덜 먹게 된다는 것이다. 미국 펜실베이니아주립대 연구팀은 사과를 어떤 형태로 먹어야 포만감과 에너지 섭취 율이 달라지는지를 연구했다. 연구팀은 58명에게 5주 동안 식사 전 사과 한 개를 씹어 먹는 그룹, 사과 소스를 먹는 그룹, 사과 주스를 마신 그룹으로 나누어 포만감과 식욕, 체중의 변화를 관찰했다. 그 결과, 사과를 씹어 먹은 그룹에서 칼로리 섭취가 15% 정도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. 사과 주스를 마신 그룹에서는 별다른 변화가 없었다.​

△노화 방지

사과는 노화를 방지하며 하얗고 뽀얀 피부를 만들어주는 성분인 폴리페놀 성분을 많이 함유하고 있다. 영국 식품연구소 연구팀이 폴리페놀 성분을 따로 추출할 수 없는 과일인 사과, 복숭아, 천도복숭아를 분석한 결과, 폴리페놀 성분을 추출할 수 있는 포도 같은 과일보다 최고 5배까지 더 많은 폴리페놀을 함유하고 있다는 것을 발견했다. 폴리페놀은 식물에 많이 들어 있는 물질로 포도에 들어있는 프로안토시아니딘과 엘라그산, 녹차에 함유된 카테킨 등이 대표적인 폴리페놀 화합물이다. 이 화합물들은 산화를 억제하는 활동을 하며 항암, 미백, 노화방지 등의 기능을 하고 콜레스테롤이 소화관으로 흡수되는 것을 막아줘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게 해주는 작용도 한다.​

△태아 천식 예방​

임신 중에 과일을 많이 먹으면 뱃속 아이가 출산 후 천식에 덜 걸린다. 영국 애버딘대 연구팀은 5세 이상의 자녀를 둔 여성 2000명의 식습관과 자녀들의 건강상태를 조사했다. 그 결과, 매주 4~5개의 사과를 먹는 여성의 자녀가 매주 1개 이하로 사과를 먹는 여성의 자녀보다 천식 유병률이 50% 정도 낮았다. 연구팀은 "사과는 성인들의 폐 건강에도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"며 "아마도 인체에 나쁜 영향을 미치는 유해 산소를 없애는 사과의 항산화 성질이 질병 예방 효과를 나타내는 것 같다"고 밝혔다.

​권순일 kstt77@kormedi.com


 PREV    매일 ‘이 과일’ 한 개만 먹어도… 심장병 줄고, 암 막는다
조상현
  2022/11/15 
 NEXT    北, 미사일 도발로 1년 식량 수입 하루에 날려… 주민들에겐 '쉬쉬'
조상현
  2022/11/03 

  


Copyright 1999-2023 Zeroboard / skin by 嚴周浩